부천시, 심곡본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본격화

도시재생 뉴딜사업 설명회 및 주민·상인협의체 창립총회 개최

김기영 기자

작성 2020.07.30 16:17 수정 2020.07.31 09:38

심곡본동 뉴딜사업은 ‘펄벅의 숨결 그대로, 함께하는 돌봄마을, 공유하는 행복마을’을 미래상으로 2023년까지 약 232억 원을 투입해 커뮤니티케어센터, 어울림복합센터, 주차공유 플랫폼, 펄벅문화거리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날 설명회에는 40여 명의 주민이 참석해 2020년 3월 도시재생활성화 계획 고시 이후의 사업 진행 상항과 향후 계획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설명회 이후 심곡본동 주민·상인협의체 창립총회를 개최해 운영 규정 확립, 임원 선출, 운영위원회 구성을 상정해 가결했다.


이에 따라 심곡본동 주민·상인협의체는 경제·상권, 복지·안전, 공동체, 마을자치 등 4개의 분과로 나누어져 도시재생 활성화지역 내 주민 의견을 수렴하며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부천시는 “심곡본동 도시재생 사업에 생명력을 불어넣기 위해서는 주민 주도의 참여와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며 “시에서도 성공적으로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주민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교류의 장을 만들어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29일 대산동행정복지센터에서 심곡본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설명회와 주민·상인협의체 창립총회에 참여한 주민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Copyrights ⓒ 농업경영교육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